제목 없음

DropdownMenu

 

 

  현충일을 단순히 노는 날로만 생각하는 건 아닌 지 되돌아봐야 할 때입니다.
  글쓴이 : 국기사랑회     날짜 : 11-06-07 13:52     조회 : 3250    
<8뉴스>

현충일이면 해마다 반복되는 일이 오늘(6일)도 여전했습니다. 태극기의 수모가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습니다.

조성현 기자가 현장을 돌아봤습니다.

<기자>

정부 산하기관인 근로복지공단입니다.

현충일이어서 태극기를 한 폭만큼 내린 조기를 달아야 하지만 평소처럼 내걸었습니다.

[근로복지공단 건물 관리인: (조기를 다셔야 하는 것 아닌가요?) 네, 그렇죠. 조금 내렸어야 하는 건데… 생각을 못했네요.]

오후 3시 반이 다 돼서야 부랴부랴 기를 내려 조기로 만듭니다.

학생들에게 조기를 걸라고 교육했을 일부 초등학교에도 조기가 게양되지 않았습니다.

서울시교육청이 운영하는 평생학습관의 태극기는 건물이 수리중이란 걸 감안해도 보기에 안쓰러울 정도입니다.

관리를 하지 않아 시커멓게 때가 탄 것도 모자라 너덜너덜 해지기까지 했습니다.

아파트 단지는 국기 다는 일이 남 일이 된 지 오래됐습니다.

수백 세대 중에서 조기를 단 집은 손으로 꼽을 정도입니다.

[아파트 주민: 10시에 묵념하는 것까지는 했는데 (국기) 꽂는 건 귀찮아서 안하게 됐어요.]

현충일을 단순히 노는 날로만 생각하는 건 아닌 지 되돌아봐야 할 때입니다. 

(영상취재: 김명구, 이원식, 영상편집: 위원양)


게시물 9건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
9 태극기를 구입하고 싶습니다 (1) 최원종 08-16 2748
8 잊혀진 현충일…이순신 장군 돌아가신 날? 국기사랑회 06-07 2958
7 현충일을 단순히 노는 날로만 생각하는 건 아닌 지 되돌아봐야 … 국기사랑회 06-07 3251
6 33444545 국기사랑회 02-22 3891
5 333 국기사랑회 02-22 3796
4 222 국기사랑회 02-22 1756
3 베이징올림픽 엉터리 태극기, 결국 '교체' 국기사랑회 02-21 2126
2 ▲ 사진/ MBC '일요일 일요일 밤에'에 방송된 잘못된 … 국기사랑회 02-21 2008
1 111 김부자 02-16 1565